2019.10.22 (화)

  • 구름많음속초18.7℃
  • 구름많음20.1℃
  • 맑음철원21.4℃
  • 맑음동두천21.2℃
  • 맑음파주21.0℃
  • 구름많음대관령14.3℃
  • 연무백령도19.2℃
  • 구름많음북강릉19.0℃
  • 구름많음강릉20.7℃
  • 구름조금동해18.6℃
  • 구름많음서울21.8℃
  • 연무인천21.4℃
  • 구름조금원주19.1℃
  • 구름조금울릉도17.6℃
  • 구름조금수원20.9℃
  • 맑음영월20.3℃
  • 맑음충주20.5℃
  • 맑음서산21.8℃
  • 맑음울진20.4℃
  • 맑음청주21.2℃
  • 맑음대전22.4℃
  • 맑음추풍령18.2℃
  • 구름조금안동20.2℃
  • 맑음상주19.7℃
  • 구름많음포항20.3℃
  • 맑음군산21.0℃
  • 맑음대구21.1℃
  • 맑음전주21.5℃
  • 흐림울산19.1℃
  • 구름조금창원21.3℃
  • 맑음광주21.5℃
  • 구름조금부산23.6℃
  • 맑음통영21.3℃
  • 맑음목포21.3℃
  • 구름많음여수20.4℃
  • 맑음흑산도21.1℃
  • 구름조금완도21.5℃
  • 맑음고창21.7℃
  • 구름조금순천22.6℃
  • 맑음홍성(예)20.7℃
  • 구름많음제주21.4℃
  • 구름조금고산20.6℃
  • 구름많음성산21.0℃
  • 구름조금서귀포23.3℃
  • 구름조금진주22.1℃
  • 맑음강화20.9℃
  • 맑음양평20.5℃
  • 구름조금이천20.8℃
  • 구름많음인제19.7℃
  • 구름많음홍천19.3℃
  • 흐림태백15.5℃
  • 구름조금정선군20.3℃
  • 구름조금제천20.2℃
  • 맑음보은21.4℃
  • 맑음천안20.2℃
  • 맑음보령21.7℃
  • 맑음부여21.5℃
  • 맑음금산20.7℃
  • 맑음부안21.9℃
  • 맑음임실21.5℃
  • 맑음정읍20.7℃
  • 맑음남원21.8℃
  • 구름조금장수20.5℃
  • 맑음고창군21.2℃
  • 맑음영광군21.8℃
  • 구름많음김해시22.3℃
  • 맑음순창군21.9℃
  • 구름조금북창원19.6℃
  • 구름많음양산시22.0℃
  • 구름조금보성군22.6℃
  • 구름조금강진군22.1℃
  • 구름조금장흥21.9℃
  • 맑음해남22.2℃
  • 구름조금고흥21.5℃
  • 구름조금의령군20.8℃
  • 구름조금함양군20.9℃
  • 구름조금광양시22.5℃
  • 맑음진도군21.8℃
  • 구름조금봉화21.3℃
  • 맑음영주19.9℃
  • 맑음문경20.4℃
  • 구름많음청송군18.3℃
  • 구름많음영덕20.6℃
  • 구름조금의성20.8℃
  • 맑음구미20.2℃
  • 구름조금영천22.0℃
  • 구름많음경주시20.4℃
  • 구름조금거창20.0℃
  • 구름조금합천21.1℃
  • 구름많음밀양22.2℃
  • 구름많음산청20.9℃
  • 구름조금거제21.7℃
  • 구름조금남해20.6℃
기상청 제공
한전, 인공지능 ‘가스터빈 감시 시스템’ 개발
  •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

Digital

한전, 인공지능 ‘가스터빈 감시 시스템’ 개발

인공지능 기술 활용 가스터빈 발생사고 사전 차단할 수 있어

7003554238800_20190926112306_2538773178.jpg

 

한국전력이 AI(인공지능)을 활용한 '가스터빈 감시 시스템'을 개발했다. 

 

 

한국전력은 인공지능을 활용한 ‘가스터빈 감시 시스템’을 개발하고 한국서부발전 평택발전소에 한달간 시스템 적용 후 신뢰성 검증을 완료했다고 26일 밝혔다. 가스터빈은 고온, 고압의 연소가스로 터빈을 가동이키는 회전형 열기관이다. 


가스터빈은 가스발전 건설비용의 30~50%를 차지하는 핵심설비로서 가스터빈 운전 중 고장상태를 사전에 파악하지 못하면 부품파손, 수명저하 및 오염물질 과다배출 등의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. 이에 대비해 한전은 인공지능을 활용한 가스터빈의 운전 데이터 분석을 통해 조기에 문제점을 발견하고 불시사고를 예측하는 ‘가스터빈 감시 시스템’을 개발했다. 한전은 시스템 개발을 위해 가스터빈에 설치된 센서를 통해 온도, 압력, 진동 등 데이터들을 취득·분석한 후 인공지능 프로그램에 학습시켰다. 


가스터빈 제조 분야는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미국의 GE, 독일의 지멘스, 일본의 MHPS가 독점하고 있으며 국내 가스터빈은 해외에서 전량 수입하고 있다. 한전은 이 시스템을 통해 사전에 가스터빈 문제점을 파악해 주요 부품의 수명을 연장할 수 있어 유지보수 비용 절감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. 


한전은 앞으로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 발전소를 대상으로 실증을 완료해 이 시스템이 세계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.